#토박이말바라기 #이창수 #터박이말 #토박이말 #참우리말 #순우리말 #고유어 #쉬운말 #우리말 #토박이말맛보기1 #자리끼 #쉬운배움책 #쉬운교과서

 

[토박이말 맛보기1]-88 자리끼

 

오늘 맛보여 드리는 토박이말 자리끼잠자리에서 마시려고 머리맡에 떠 놓은 물을 가리키는 말입니다. 요즘도 어르신들 가운데 꼭 자리끼를 챙겨 놓고 주무시는 분이 많다고 알고 있습니다. 그리고 어린 아이가 아플 때면 아이 어머니가 물을 챙겨 놓는 걸 보기도 했습니다. 요즘 잠집(호텔/모텔)에 가면 물을 한두 병 주는데 그것을 가리켜 자리끼라고 해도 좋겠습니다.

 

http://samstory.coolschool.co.kr/zone/story/tobagimal/streams/61457

 

'자리끼'를 언제 어디서 보셨을까요?

교단일기, 수업자료, SW교육, 학급경영, 교육이슈!보통 선생님들의 특별한 이야기

samstory.coolschool.co.kr

 

4352해 온겨울달 아흐레 열흘(20191210일 화요일)

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

적은이: 토박이말바라기

댓글을 달아 주세요